검색

중랑구, '면목7구역' 서울시 신통기획 후보지 중 추진 가장 빨라

- 서울시 1차 민간재개발 후보지 중 첫 번째로 정비구역 지정 고시돼
- 최고 35층, 아파트 1,447세대 공급 예정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이기영 시민기자
기사입력 2024-01-16

▲ 면목7구역 조감도(사진제공=중랑구청)  © 팝업뉴스 이기영 시민기자


(중랑=팝업뉴스)이기영 시민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면목본동 69-14일대에서 추진 중인 면목7구역 주택정비형 재개발사업이 이달 11일, 후보지 중 첫 번째로 정비구역으로 지정 고시되며 더욱 가속도가 붙었다.

 

면목본동 69-14일대는 2021년 12월, 중랑구 1호 민간재개발(신속통합기획) 후보지로 선정됐으며, 지난해 12월에는 서울시 ‘제8차 도시계획위원회 신속통합기획 정비사업 등 수권분과위원회’에서 조건부 가결됐다.

 

▲ 면목7구역 위치도(사진제공=중랑구청)  © 팝업뉴스 이기영 시민기자

 

이번 면목7구역 정비구역 지정은 서울시 1차 민간재개발(신속통합기획) 후보지 21개소 중 첫 번째 지정된 것으로 가장 빠른 추진 현황을 보이고 있다. 소요 기간도 신속통합기획을 통해 기존 5년 이상 걸리던 기간이 2년으로 대폭 줄었다.

 

정비계획도 결정됐다. 계획에는 제2종일반주거지역(7층 이하 포함)을 제3종일반주거지역으로 상향하고, 최고 35층, 총 1,447세대(임대주택 379세대 포함) 공급 등의 내용이 포함돼 있다. 아울러 주민 편의 증진을 위해 공공시설인 공원과 체육시설 등도 조성할 예정이다.

 

류경기 구청장은 “중랑구 민간재개발 1호인 면목7구역이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을 쾌적한 주거단지로 탈바꿈할 날이 점점 더 빨라지고 있다”며 “교통의 발달과 더불어 중랑구가 서울에서 가장 빠른 발전을 보이는 자치구가 되도록 계속해서 주민들과 소통하고 의견을 수렴하며 구의 발전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랑구는 서울시에서 가장 많은 23곳이 주택개발사업 후보지로 선정되었으며 그 면적 또한 서울시에서 가장 넓다. 2026년에는 신규 아파트 1만 5200호를 공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기영 시민기자 popsupson@naver.com

 

<저작권자ⓒ팝업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팝업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