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박기춘 전 국회의원, 이인화 예비후보 지지선언

박기춘 전 의원 인지도·조직력, 남양주을 선거판도 지각변동 예고

가 -가 +sns공유 더보기

하인규 기자
기사입력 2024-03-02

▲ 박기춘 전 국회의원 이인화 남양주시을 예비후보 지지선언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이인화사무실)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팝업뉴스)하인규 기자=박기춘 전 국회의원이 지난 2월29일, 이인화 남양주을 예비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조직력과 인지도를 갖춘 박기춘 전 의원이 이인화 예비후보를 본격적으로 지원하고 나섬에 따라 불과 나흘 앞으로 다가온 더불어민주당 남양주을 경선 판도에 커다란 변수가 될 것으로 보인다.

 

남양주을 지역에서 3선을 지낸 박기춘 전 국회의원은 ‘남양주의 지도를 다시 그린 인물’로 평가 받는다. 제1야당 원내대표, 사무총장, 국회 국토교통위원장 등 당 안팎의 요직을 역임하며 얻은 정치력을 바탕으로 철도의 불모지였던 남양주에 진접선(4호선)과 별내선(8호선) 연장 등 핵심 교통 인프라 구축을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

 

이인화 예비후보는 박기춘 전 국회의원 시절 비서관으로, 진접선과 국도 47호선 등 지역의 굵직한 현안 해결을 위한 실무를 주도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기춘 전 의원은 “젊은 도시 남양주는 그에 맞는 젊은 리더십이 필요하다.”며, “40대 정치인 박기춘이 남양주의 지도를 다시 그렸다면, 40대 주거·교통전문가 이인화는 남양주 철도와 도로교통의 르네상스를 꽃피울 것”이라고 이 예비후보에 대한 지지의 이유를 밝혔다. 이어 이인화 예비후보의 공동후원회장으로 합류해 본격적으로 선거를 지원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인화 예비후보는 “극적인 재심 인용과 박기춘 전 의원님의 지지선언으로 또 한 번 반전의 계기가 마련됐다”며, “이 기세를 몰아 이번 총선에서 반드시 승리하고 윤석열 정권 심판과 민생 회복의 선봉에 서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저작권자ⓒ팝업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팝업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