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중랑구,‘행복학습센터’온라인 강의로 평생학습 이어간다!

오는 14일부터 ‘엄마가 먼저 배우는 쉬운 역사교실’ 등 11개 온라인 강의 순차적 개강

가 -가 +

하인규 기자
기사입력 2020-09-10

▲ ‘행복학습센터’ 온라인 강의 안내문 (사진제공=중랑구청)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팝업뉴스)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구민의 건강은 지키고 학습권은 보장하기 위해 ‘행복학습센터’ 평생교육 프로그램을 온라인 강의로 전환 운영한다고 밝혔다.

 

중랑구 거점센터(망우동), 면목 행복학습센터(면목동), 책배움터 행복학습센터(묵동), 우먼업 행복학습센터(상봉동) 등 지역 내 총 11개소가 조성되어 있는 ‘행복학습센터’는 구민 누구나 근거리 생활권에서 평생학습에 참여할 수 있어 인기가 높다.

 

특히, 다문화 가정을 대상으로 진행된 ‘자녀와 소통하기’, ‘가을엔 중랑에서 시와 함께’ 등 다채로운 평생교육 프로그램 운영으로 작년 말 기준 구민 약 560명이 참여할 정도로 큰 호응을 얻었다.

 

이번에 개설된 온라인 강의는 코로나19로 인해 대면 강의가 어려워짐에 따라 오는 14일부터 화상강의 플랫폼 줌(ZOOM)을 활용해 진행된다. 주요 프로그램은 ▲ 엄마가 먼저 배우는 쉬운 역사교실(중화 행복학습센터) ▲ 주부여 회계하라(면목 행복학습센터) ▲ 우쿨렐레(용마 행복학습센터) ▲ 그림책과 함께하는 자수여행(나비우채 행복학습센터) 등 총 11개다.

 

앞서, 구는 코로나19로 프로그램 운영이 중단됐던 지난 6월부터 행복학습센터 강사와 매니저를 대상으로 역량강화교육을 실시하는 등 온라인 강의 개설 준비에 철저를 기했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이번 기회를 통해 코로나19로 학습 기회를 놓친 주민들에게 좋은 활력소가 되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양질의 온라인 프로그램을 제공해 코로나19 속에서도 평생학습을 이어갈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중랑구 평생학습관’은 오프라인 수업을 전면 온라인 강의로 전환하고 화상강의 플랫폼 줌(ZOOM)을 처음 이용하는 수강생들을대상으로 사전교육 등을 실시하고 있다.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팝업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