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구리시 갈매역 정차 요구, 국토교통부 GTX-B 기본계획 검토결과 포함 계획

GTX-B 건설사업 전략환경영향평가서(초안) 주민공청회 개최

가 -가 +

하인규 기자
기사입력 2021-05-21

▲ 안승남 구리시장 GTX-B노선 건설사업 전략환경영향평가(초안)공청회 발언 모습(사진제공=구리시청)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 GTX-B 건설사업 전략환경영향평가서(초안) 주민공청회 모습(사진제공=구리시청)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팝업뉴스)하인규 기자=구리시(시장 안승남)는 지난 18일 갈매동 행정복지센터 회의실에서 국토교통부가 추진 중인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B노선 건설사업의 전략환경영향평가서(초안) 주민공청회를 가졌다.

 

공청회는 사업자 측 국토교통부 담당자, 환경・설계부문 전문가 2명과 주민 대표 3명이 패널로 참석한 가운데 공주대학교 김동욱 교수의 주재로 진행됐으며, GTX-B 건설사업 전략환경영향평가서(초안)에 대한 사업설명, 질의답변 및 열띤 토론이 진행됐다.

 

이날 공청회에서는 참석한 주민들의 의견을 듣는 시간도 마련되어, GTX-B 노선 갈매역 정차의 필요성에 대한 시민들의 의견을 들을 수 있었으며, GTX-B노선 기본계획에 갈매역 정차가 반영되기를 바라는 시민들의 하나된 뜻을 전달할 수 있었다.

 

안승남 구리시장은 국토교통부장관에게 올리는 건의문을 통해 “광역교통대책이 수립되지 않은 채 완공된 갈매지구와 향후 태릉CC, 갈매역세권지구가 개발되고, 여기에 삼육대학교 학생 및 교직원 약 1만 명까지 합쳐진다면 구리시 북부지역이 교통지옥으로 돌변하는 것은 명약관화(明若觀火)와 같다.”고 강조하며, “GTX-B노선 갈매역 정차는 선로용량 문제없이 노선 종점 마석역에서 주요 거점 서울역까지 30분 이내에 이동 가능 등 수도권광역급행철도가 추구하는 목적에 부합하고, 다수 개발지구 중심에 위치한 갈매역의 지리적 이점은 최적의 광역교통 접근성과 정시성 향상을 제공하며, 경제적 타당성과 재무성 측면에서도 ‘최소 투자, 최대 효과’가 예상되므로 GTX-B 본사업 추진에 긍정적인 효과가 기대되는 ‘GTX-B노선 갈매역 정차’가 국토교통부의 적극적인 협조로 반드시 반영될 수 있도록 해달라.”고 덧붙였다.

 

이에 국토교통부 사업자 측에서는 “수도권광역급행철도 B노선은 기본계획이 진행 중이며, 기본계획에 갈매역 정차 검토 결과가 포함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윤호중 국회의원 GTX-B 갈매역 정차 요청서 신임 국토교통부 노형욱 장관에게 전달 모습(사진제공=구리구청)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한편, 윤호중 국회의원도 이날 노형욱 신임 국토교통부장관을 만나 GTX-B 갈매역 정차를 요청하는 자료를 전달하였다. 윤호중 의원은 “구리시 갈매동 일대가 현재 보금자리주택지구, 갈매역세권, 태릉CC 개발 등으로 광역교통 수요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를 해결하기 위해 갈매역 정차가 반드시 필요하다.”고 전했다.

 

또한, “구리시민의 서울 출퇴근 시간이 대폭 단축될 뿐만 아니라 사업성 향상도 기대된다.”며 안정적 수도권 주택공급과 출퇴근 교통편의 증진을 위해 국토교통부와 긴밀히 협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팝업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