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남양주시, 경기신용보증재단 유치 확정!

가 -가 +

하인규 기자
기사입력 2021-05-28

▲ (사진제공=남양주시청)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팝업뉴스)하인규 기자=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27일 경기도 산하‘경기신용보증재단’유치에 성공했다.

 

지난 2월 발표된 경기도 3차 산하 7개 공공기관 이전 계획은 각종 규제로 인해 경기 남부에 비해 상대적으로 낙후된 경기북동부지역의 균형 발전을 위하여 추진되었으며, 경기도의 이전 계획 발표 이후 남양주시는 박신환 부시장을 단장으로 공공기관 유치를 위한 T/F팀을 구성하고 의회와의 소통, 시민과의 간담회 등 유치에 총력을 다해왔다.

 

이에 72만 남양주시민 모두 공공기관 유치를 희망하며 적극적으로 협력에 나섰고, 일반 시민들부터 지역 커뮤니티, 사회단체까지 성명을 발표하는 등 공공기관 유치 성공을 간절히 염원하고 지역과 경계를 넘는 자발적인 참여로 다 함께 한목소리를 내는 등 시의 모든 역량을 집중했다.

 

시는 이번 경기도 산하‘경기신용보증재단’의 이전 결정은 오랜 세월 중첩규제와 각종 제약으로 어려움이 많았던 남양주에 반가운 소식이며, 지역 경제 활성화는 물론 남양주가 경기 동북부 균형 발전의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남양주시에 새 보금자리를 틀게 된 경기신용보증재단은 소기업 및 소상공인 등과 개인의 채무를 보증하게 함으로써 자금 융통을 원활하게 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서민 복리 증진을 위한 기관으로, 경기도에 25개 지점을 두고 있으며, 2개 부문, 5개 본부 등으로 구성, 158명의 직원이 상주할 예정이다.

 

이번 유치 T/F를 이끈 남양주시 박신환 부시장은 “경기신용보증재단의 이전 유치를 환영하며, 담보가 없어 대출이 어려웠던 우리시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에게 단물과 같은 기쁜 소식이다.”라고 하며 “남양주시를 장사하기 좋고 기업하기 좋은 도시로 만들기 위해 관내 금융기관과 협력해 금융서비스를 확대․발전 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또한 “유치에 아낌없는 격려와 지지로 큰 도움을 주신 시민들과 시의회, 지역커뮤니티, 사회단체 등 모든 분들께 수고 많으셨다고 말씀드리고 싶다”라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현재 남양주는 경기 북부 인구의 약 20%를 차지하고 있으며, 15km 이내에 약 585만 명의 배후인구가 상주해 무한한 성장 잠재력을 갖추고 있으며 경기 동북부 관문으로 서울과 의정부·포천·가평·양평·광주·하남·구리 등 동서남북을 연결하는 사통팔달 교통의 요충지이다. 기존 경춘선 및 경의 중앙선에 더해 예비타당성이 확정된 GTX-B 노선, 지하철 4, 8호선 및 6, 9호선 연장 등 철도교통 혁신이 마무리되면 수도권 동북부 철도교통 허브로 자리매김할 것이다.

 

남양주는 이번 경기신용보증재단 유치를 통해 인근 8개 시・군 중 가장 많은 사업체를 보유하고 있는 소기업 및 소상공인 지원의 전략적 거점인 만큼 지역경제 활성화 등 긍정적인 파급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팝업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