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양평군생활개선회 특성화 교육‘육가공과정’위탁교육 실시

전문교육을 통한 농촌여성의 역량강화

가 -가 +

하인규 기자
기사입력 2021-07-15

 

▲ 양평군생활개선회 특성화 교육‘육가공과정’위탁교육 실시(사진제공=양평군청)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 양평군생활개선회 특성화 교육‘육가공과정’위탁교육 실시(사진제공=양평군청)  ©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팝업뉴스)하인규 기자=양평군농업기술센터에서는 지난 6일 양평군생활개선회 분과별 특성화 교육의 육가공분과 과정을 전문업체 위탁교육으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양평군생활개선회는 농촌여성단체로서 농촌 생활의 과학화 및 합리화로 농가 소득 증대를 촉진하고 농촌 생활의 질을 향상시켜 지역 사회 발전에 기여할 목적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누구나 살고 싶은 농업농촌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단체이다.

 

양평군생활개선회는 12개 읍면 254명의 회원으로 구성되어 1994년 처음으로 그 활동을 시작하여 현재까지 소외계층을 위한 나눔, 마을가꾸기 등의 봉사활동을 했으며, 농촌여성 특성화 교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양평지역의 발전을 위하여 노력하고 있다.

 

특히, 2021년 양평군생활개선회는 타지역과는 다르게 여성농업인의 역량강화와 전문성 향상을 위해 7개분과 8과정 특성화 교육을 도입하여 실시하고 있다.

 

기존 읍면별 분과교육은 지역 회원들의 각기 다른 취향과 기호를 모두 반영하기에는 교육시설 및 프로그램에 한계가 있었으나 이번에 양평군농업기술센터와 함께 새로운 분과별 특성화 교육을 도입하여 이를 해소할 수 있었다.

 

양평군농업기술센터는 최근 소비트렌드 변화로 커피&베이커리 등과 어울릴 수 있는 육가공제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트렌드 변화에 빠르게 대처하고자 육가공교육을 실시하였으며, 육가공 분과교육은 전문 업체에서 7월~10월까지 총 10회에 걸쳐 가공학에 대한 이론과 건조발효육, 유화제품 등의 실습을 통해 독일 육가공의 전문성과 다양성을 배우게 될 예정이다.

 

이상호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코로나 이후 급변하는 트렌드 변화에 대응하고, 지역 여성농업인의 경쟁력 향상을 위한 새로운 컨텐츠 발굴과 교육프로그램을 도입하여 양평의 친환경농산물을 이용한 고부가가치 농산가공품 생산 기반 구축에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팝업뉴스. All rights reserved.